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Xin chào các bạn. Tôi là việt trái

여러분 안녕하세요. 비엣짜이입니다.


베트남 남부쪽을 여행하기 위한 필수 코스 중에 하나로 호치민 데탐거리로 들수 있습니다. 하노이에는 호안끼엠이 있다면 호치민은 데탐거리가 있다고 말할수 있습니다. 데탐거리 구글맵으로 검색해 보시면 세로로 길이 나 있는데, 잘못하면 구석진 구역에 머무를수 있습니다. 

데탐거리의 메인 로드는 부이비엔(Bùi Viện) 거리입니다.







부이비엔 거리에 가시면 호치민 여행자거리, 맥주거리가 있습니다. 밤에 이곳을 가면 목욕탕 의자에 앉아서 맥주를 마시고 있는 수많은 외국인들을 보실수 있습니다. 여기엔 클럽과 바들이 즐비해 있으면 거리에는 음악소리와 사람들의 웃음소리가 끊임없이 흐르고 있습니다.


152번 버스에서 내려 부이비엔쪽으로 넘어갑니다. 아래 사진은 부이비엔 거리를 들어가는 초입입니다. 오랜만에 와보니 여기 저기 공사를 하고 있어서 조금 낯설게 느껴집니다.





길을 걷다 힘들면 가끔 들리는 베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 가게입니다. 빵빵한 에어컨이 나와서 더울데 좋은 휴식처를 제공합니다.





길을 따라 조금더 걸으면 부이비엔의 명물 크레이지 버팔로와 고투바가 나옵니다. 여기가 왜 유명한지는 안가봐서 잘 모르겠지만, 건물은 제일 큼직합니다. 유명하다고 하니 한컷 담아봅니다.


메인 스트리트가 어딘지 잘 모르신다면 데탐거리에 크레이지 버팔로를 찾아오시면 메인 거리를 만나실수 있습니다.


제가 다녀간 날짜는 11월 1일 이었는데, 10월 31일이 할로윈데이 였습니다. 그래서인지 여기저기 거리에서 유령 그림이나 인형들이 꽤 눈에 들어옵니다.


고투바 앞에는 큰 간판이 하나 보이는데, 부이비엔 거리를 알리는 간판인듯 보입니다.









부이비엔, 데탐거리에는 많은 바와 클럽이 있습니다. 밤이 되면 여기는 곧 문전성시를 이룹니다. 하노이 맥주거리처럼 호치민 맥주거리 같은 개념으로 보시면 됩니다.

낮에 촬영해서 그런지 거리는 한산합니다.














베트남 호치민에서 데탐거리라 유명한 이유중에 또다른 하나가 여행사들이 밀집한 거리이기 때문입니다. 한국 사람들은 대부분 신투어리스트에서 여행 준비를 많이 하는데요. 데탐거리에는 신투어리스트가 한군데 밖에 없기 때문에 여행사를 찾기는 쉬운편일 겁니다.


제가 하노이에서 신투어리스트를 한번 찾아보려고 돌아다녔는데, 하노이는 신투어 짝퉁 천국입니다. 이건 뭐... 너무 똑같이 만들어놔서 구분이 안될정도입니다. 심지어 팩스번호도 똑같이 카피해놔서 홈페이지 보고 찾아가도 막상 문앞에서도 찾기 어려울 정도입니다.


하지만 호치민에서 신투어리스트를 찾는분은 짝퉁 염려를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구글맵에 호치민 신투어리스트로 검색하면 바로 위치를 알려줍니다.


신투어리스트에서 메콩강, 무이네, 붕따우, 냐짱 투어 등 남부 여행 투어를 예약 하실수 있습니다. 신투어말고 다른 곳에서 투어 여행을 원하신다면 다른 여러 여행사들이 즐비해 있기 때문에 가격을 알아보고 나와도 되니 여러군데 발품 팔아보시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저녁에 부이비엔 거리를 다시 한번 나와 봅니다. 언제나 수많은 인파들이 술을 마시며 즐거운 여행을 즐기는 모습을 마주할 수 있었습니다.







포스팅 내용이 유용하였다면 공감버튼 한번 꾸욱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



Posted by enjoy tod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Xin chào các bạn. Tôi là việt trái

여러분 안녕하세요. 비엣짜이입니다.


베트남 하노이 시내만 여행하시는 분은 해당되지 않지만, 베트남 북부지역의 다른 관광지를 관광할려면 호안끼엠 호수 근처의 여행자 거리를 이용합니다. 거기엔 수 많은 여행사들이 들어서 있습니다.

저도 하노이를 집중적으로 돌아다니기 보다 베트남의 다양한 지역을 돌아 다니고 싶어서 하노이 여행자 거리의 여행사를 찾습니다.


한국에선 가장 많이 알려진 여행사인 신투어리스트(신카페)가 있는데요. 저도 신투어는 여행 책자 실린걸 보고 알게 되었습니다. 하노이의 여행자 거리에는 너무 많은 여행사들이 있습니다. 거디가 신투어 짜퉁들이 엄청 많아서 도대체 진짜 신투어는 어딘지 도저히 찾을수가 없습니다. 저도 신투어가 너무 많아서 들어가서 상담을 받았는데, 사파 여행가는데 숙식까지해서 $70(오래되서 정확하진 않지만 그정도 선이었던걸로 기억합니다.)를 부릅니다. 적지 않은 돈이기에 여기서 구매해야 할까 고민하고 있는데, 갑자기 한국분들이 여행사로 들어오는 겁니다. 

어, 한국분이세요? 물어오길래, 그렇다고 얘기합니다. 서로 이것저것 얘기하다 제가 사파가는데, $70 괜찮냐고 물어보니, 그분이 고개를 저으며, 바가지다 여기서 투어신청하지 말라고 합니다. 그래서 여행사에다 다음에 오겠다고 하고 나옵니다.






구글지도 검색어 : 52 Lương Ngọc Quyến 또는 64 tran nhat duat st

신투어리스트 공식홈페이지 : https://www.thesinhtourist.vn/office


하노이 신투어리스트 찾는 방법 >


이번 베트남 여행은 진짜 저렴하게 가는 자유여행이 목표였기 때문에 여행사에서 투어 신청을 할 경우 목돈이 나가고 여행사에서 짜여준 일정대로 움직여야 된다는 생각에 투어 신청을 접어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내린 결론이 일단 버스를 타고 사파로 가자. 거기에 가면 또 뭔가가 있겠지 하는 마음으로 그냥 버스표만 구매를 하러 갑니다.

여행사에서 만난 한국분이 여행사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며 가격 알아보고 흥정하면서 돌아다니고 있었습니다. 길에서 그 한국분을 한번더 만났는데, 그분이 문트레벌 여행사가 버스 가격이 저렴하다고 알려줍니다. 그래서 무작정 문이 적힌 여행사를 찾았는데, 마침 Moon Travel이 적힌 여행사가 있길래 들어 갑니다.









베트남 북부에서 유명한 관광지를 돌아다니기 위해 검색해서 알게된 지역이 사파와 하롱베이입니다. 여기에서 하노이->사파->하롱베이로 가는 버스 티켓을 구매합니다. 제가 영어도 거의 완전 초보인지라 여행사 상담사가 영어로 막 뭐라고 하는데, 전혀 못알아먹고 어리버리 합니다. 버스 티켓 하나 구매하는데 1시간 이상을 설명하고 설득하고 해서 나온 금액이 $35. 다른데 얼만지 가격 더 돌아다녀 볼까라는 생각을 잠깐 했었지만, 너무 오래동안 이분들을 붙잡고 있었다는게 미안해서 여기서 구매하였습니다.


하노이 → 사파 : 12달러

사파 → 하롱베이 : 25달러


37달러에서 할인해서 35달러로 로컬 여행사에서 구매했습니다.

원래 사파에서 하롱베이 노선은 없고 사파에서 몽까이 노선타고 중간에 떨거줍니다. 여행하실때 참고하세요~


버스픽업은 여행사로 가면 오토바이가 버스정류장으로 픽업해주는 시스템이었습니다.

버스는 슬리핑 버스로 예약을 했습니다. 슬리핑버스는 한국에는 없는 버스인데, 버스에서 잘수 있게 좌석이 되어 있습니다.






다음 여행지가 정해지고 호안끼엠 분수대에서 사진 한컷 get하고 호텔로 돌아옵니다.

돌아오는 길에 배가 고파서 길거리에 있는 노점상에 무작정 들어갑니다. 목욕탕 의자에 앉습니다. 그리고 메뉴판에 그림을 보고 맛있을꺼 같은 현지 음식을 고릅니다.

음식이 나와 먹으니 맛있습니다. 제가 어떻게 먹는지 모르니 사장님이 알려주십니다.


나중에 알게된 사실인데, 이 음식이 베트남 하노이에 오면 꼭 먹어야 되는 음식중 하나였습니다. 바로 분짜라는 음식인데, 이 음식은 북부지역 음식이라 남부지역으로 가면 찾아보기가 조금 힘듭니다.

먹는 방법은 면을 고기육수에 찍어먹습니다. 일본의 냉모밀 먹는 방법과 비슷하더군요. 아, 지금 분짜 한그릇이 정말 먹고 싶네요.


한국에도 에머이라는 식당에서 분짜를 판매하고 있던데, 가격이 13,000원입니다. 제가 여기서 먹은 가격이 3만동인가 4만동에 먹었던거 같은데.. 대략 1,500~2,000원 정도의 가격이죠. 근데 에머이 분짜는 진짜 별로 였습니다. 베트남 하노이에 가시면 분짜를 꼭 드셔보세요. 강력 추천입니다.










길을 걷가 사탕수수를 파는 노점상을 발견합니다. 아직 사탕수수를 한번도 먹어본적인 없던터라 구매해 봅니다. 사탕수수 맛은 완전 달지도 않고, 약간 싱거우면서 나무가 직접 씹히는 듯한 느낌이 듭니다. 적극 추천할만한 음료는 아닌듯 한데, 호기심에 한번 먹어볼만합니다. 가격은 정확히 기억은 안나는데, 300원~500원 사이었던걸로 기억합니다.


포스팅 내용이 유용하였다면 공감버튼 한번 꾸욱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



Posted by enjoy tod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Xin chào các bạn. Tôi là việt trái

여러분 안녕하세요. 비엣짜이입니다.


베트남 하노이를 여행하는 외국인 관광객들은 모두들 여행자 거리로 모입니다. 왜냐하면 거기서 수많은 여행사들이 줄지어 있으며, 베트남의 다른 지역 투어를 여기서 예약을 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하노이의 여행자거리는 365일 관광하려고 모여든 사람들로 문전성시(門前成市)를 이룹니다.

베트남 그리기에서 동행으로 만난 분과 같이 여행자 거리로 오게 됩니다. 동행분은 베트남에 거의 6개월 가까이 머물다 갈꺼라고 하십니다. 그런지 베트남에 대해서 많은걸 알고 계셨습니다. 왜이렇게 오래 머무시냐고 물어보니 한국에서 가스 관련 일을 하는데, 6월이 비수기 기간이라 다른 분한테 잠깐 일을 맡기고 여행 중이라고 하십니다.

여행자 거리, 맥주거리, 호안끼엠 호수, 콩카페 등등 저에게 하나하나 알려줍니다. 저는 진짜 아무것도 모른채 이번 여행길을 올랐던터라 친절하게 알려주신 동행님께 감사함을 이자리에서 전달할까 합니다. ㅎㅎ







여행자 거리를 걷다 보면 맥주거리가 나옵니다. 베트남은 맛있는 저렴한 맥주가 유명한데요. 사이공맥주, 하노이맥주, 333맥주, 타이거맥주... 등등 그 중에 타이거맥주가 맥주거리에서 홍보를 하고 있어서 한컷 get하였습니다. 급하게 찍느라 초점이 많이 나갔네요. ㅡㅜ

저는 술을 안마시는 관계로 눈으로 구경만 했습니다. 저의 귀차니즘으로 사진도 많이 못찍은게 아쉽네요. 다음에 또 가게 된다면 많은 사진을 남겨야 겠어요.


맥주거리 안 클럽 1900 후기 >









베트남에서 유명한게 여럿 있습니다. 

베트남은 전세계 쌀생산량이 세계 2위로 많은 쌀을 생산하고 맛있기로 유명합니다. 그리고 베트남 커피 가 또다른 유명한것 중에 하나인데요. 외국 관광객이 베트남에 오면 꼭 들리는 코스 중 하나가 콩카페입니다. 개인적으로 커피를 안먹는 관계로 들어가진 않았지만, 당시엔 이렇게 유명한지 그때는 몰랐기에 다른 여행때 한번 마셔는 봤었습니다. 달달한 설탕커피 같은 느낌이었습니다. 나중에 콩카페 게시글을 올릴 기회가 있으면 다시 올리겠습니다.


동행하는 분께서 콩카페가 유명하다고 하셔서 한컷 촬영하였습니다.

같이하신 동행분은 호안끼엠에서 작별을 고하고 남은 시간은 호안끼엠 호수를 한바퀴 돕니다.











홀로 걷다 발견한 풍선 아저씨. 이색적인 느낌이 들어 한컷 get 했습니다.





호안끼엠 호수에는 현지인들도 외국인 관광객들도 많이 나와서 즐거운 시간을 즐깁니다. 베트남 가족들도 애기들을 데리고 찾아옵니다. 그래서 그런지 탑주위엔 아이들이 둘러싸여 재밌게 놉니다.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로 호안끼엠 호수에 오셔도 좋을듯 합니다. 


호안끼엠 호수가 생각보다 넓습니다. 이제 한바퀴 거의 돌고 나니 조금씩 지칩니다. 조금더 구경하고 몇장의 사진을 더 get하고 호텔로 돌아갑니다.











포스팅 내용이 유용하였다면 공감버튼 한번 꾸욱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



Posted by enjoy today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방콕 BTS와 수상버스 타고 왕궁 찾아가는 방법 및 수상 버스 가격 운행시간

Xin chào các bạn. Tôi là việt trái 여러분 안녕하세요. 비엣짜이입니다. 태국 방콕에 여행 오신 분이라면 꼭 가야 하는 필수 코스가 있는데요. 그게 바.....